우란이상

우란이상
WALK ON
포스터 설명
우란 이상

WALK ON

기간 2019년 3월 6일 - 2019년 3월 10일
시간 평일 오후 6시, 8시 / 주말 오후 4시, 6시
장소 우란3경
문의 -

관람등급: 14세 이상 관람가

러닝타임: 40분

예매: 네이버 예약 (전석 무료) ※매진 시 페이지가 비활성화 됩니다.

소개


프로젝트 소개 

우란이상 레지던스 연구 프로그램은 문화예술 인력의 예술적 성장을 위한 주제 발견을 독려하고 지식을 넘어 실험과 비평이 가능한 창작 환경을 제공하고자 한다. ‘프로젝트_목소’에 참여한 김형연, 목소, 배선희, 이윤정 작가는 재난과 혐오의 시대를 살아가기 위해 필요한 조건에 대한 질문에서 출발하여, 개인이 느끼는 불안을 각자의 방식으로 연구했다.

‘프로젝트_목소’는 개인이 통제할 수 없는 순간을 마주했을 때 혼자가 아닌 타인과의 관계 속에서 출구를 발견할 수 있다는 믿음을 전제로, 개인의 감각과 사회적 리듬의 ‘사이’를 참여자의 주체적 경험을 통해 실험해보고자 한다. 그리고 자신과 타인의 감각을 관찰하고 그것에 집중하는 과정을 통해 멈춰선 세계 속에서 다시 움직일 수 있는 방법을 상상하고 공유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

  

 

 퍼포먼스 소개 

<WALK ON>은 관객이 직접 참여자가 되어 주어진 지시에 따라 행동함으로써 완성되는 형태의 퍼포먼스다. 5명의 관객은 우란3경에서 40분의 시간을 함께 하며, 개별적인 수행 가운데 드러나는 행위에 대한 집중과 관찰을 통해 감각들을 탐구하게 된다. 그 과정에서 공간 내의 균형점은 계속 변화하며, 타인에 대한 인식과 더불어 안전함의 조건으로서 관계의 가능성에 관한 능동적 사유를 관객과 함께 시도하고자 한다.


































영상 탭
참여자 탭


구성 및 연출 김형연, 목소, 배선희, 이윤정


공간 코디네이터 김혜림 

시스템 오퍼레이터 여정현 

성우 전지원 


프로듀서 박예슬 


프로젝트 매니저 한주연 

공간감독 장가은 


PR 박희경, 허지원 

그래픽디자인 VISTADIA 

사진 STUDIO SIM 

홍보영상 심상 스튜디오 

기록영상 소보루필름



프로젝트 참여 작가 소개 

김형연

김형연은 조명 및 무대 디자이너로 활동 중이며, 응용연극연구소(Applied Theatre Laboratory)에서 극장 공간의 확장과 새로운 무대언어 개발에 대해 연구 중이다. 극장에서 서사 위주로 재현되는 무대, 조명, 음향 등의 디자인 요소들을 다양한 공간으로 옮겨와 해체, 재구성하는 작업에 관심이 있다. 빛, 소리 등이 직접적인 물성으로 사람과 관계를 맺으면서 시간과 공간이 재해석되고 감각이 확장되는 ‘경험적 공간’을 만들어내는데 주목하고 있다. 대표작으로는 프로토콜(2018), 당신이 알지 못하나이다(2017), 코리올라너스(2016) 변칙판타지(2016), 타조소년들(2016), 믿음의 기원2 : 후쿠시마의 바람(2015) 등이 있다.


목소

목소는 연극을 비롯해 미디어 아트, 영화 등의 분야에서 사운드 및 영상 디자인 작업을 수행 중이다. 랩퍼로서 활동했던 경험에 기초해 반복을 통해 생성되는 감각에 주목하며, 단순한 재현을 넘어 리듬으로서 세계를 인식하고 표현하는 일에 집중하고 있다. 여성주의적 관점을 기반으로 소수자의 경험과 목소리를 ‘들릴 수 있는 것’으로 만드는 데 깊은 관심을 갖고 있다. 대표작으로는 전화벨이 울린다(2018), 좋아하고있어(2017), 정원연구: 응시(2017), 가해자 탐구(2017), 2017 이반검열(2017), commercial, definitely(2016) 등이 있다.


배선희

배선희는 작가, 연출, 배우로 활동 중이며 작고 사소한 것을 들여다보는 작업을 소중하게 생각한다. 이해하기 어려운 것을 이해 가능한 것으로 삼을 수 있는 작업을 즐거워하며, 지금 꼭 나누고 싶은 이야기인가를 우선시한다. 장르나 역할의 구분 없이 어떤 방식으로 소통하는 것이 가장 적절한가에 대해 고민하고 있다. 대표작으로는 재생의 시간(2018), 검은 입김의 신(2017), 고제(2016), 데리러 와 줘(2015), 작은문공장(2015), 로풍찬 유랑극장(2012), 달나라연속극(2013), 뻘(2012) 등이 있다.


이윤정

이윤정은 댄스프로젝트 뽑끼(Dance Project PPopKKi)의 대표로 활동 중이며 다양한 ‘사이’에 대한 작업들을 통해 신체의 크고 작은 갈등들이 만들어 내는 이미지들과 그 이미지들이 갖는 또 다른 의미들에 대해 실험하고 있다. 신체의 접촉과 신체적 갈등 속에서 여러 ‘사이’들로부터 발생하는 나와 타인, 개인과 사회, 소수와 다수, 균형과 불균형의 관계에 몰두하고 있다. 대표작으로는 1과 4, 다시(2018), 점과 척추 사이(2018), On this in-between moment(2018), 1과 4(2017), 75분의 1초(2016), 공부방(2015), 사소한공간(2014), 사소한 말(2014) 등이 있다.